마이메뉴

태국여행 1등
왜 몽키트래블인가?
몽키는 쫌 다릅니다.
몽키트래블의 신용도는
AAA
무조건 최저가 보장
15분내 초고속 답변
무려 4% 포인트 적립
VIP회원 혜택
예약이 정말 쉬워요
주요 호텔 최다판매
벤처기업 인증
태국에서
도움이 필요할땐
두말없이 몽키트래블로!
365일 항상 가능!
02-730-5690

( 태국번호 )
몽키트래블이 쏜다!
예약하고
쿠폰받아 가세요
상담이 어떠셨나요?
칭찬, 불만, 건의사항
모두 남겨주세요
카드결제 하셨나요?
카드내역 확인은 여기서

KCP | 이니시스

자주 묻는 질문
결제는 어떻게 하나요?
공항 미팅장소
종이 바우처를
꼭! 준비해야 하는 업체
신용카드 호텔 데포짓이
취소 안 되었을 때는
BTS MRT 노선도
태국 출입국 신고서
호텔 디파짓과 취소
실시간 태국환율
살 때 : 35.16
팔 때 : 31.49

장바구니

총 예상견적

0원(0바트)
최근 본상품
1/1

맨위로

맨아래로

몽키에서 차량을 렌트하고 바우처를 구입해서 파타야를 행복하게
| |조회수 : 77 | 좋아요 : 0

그 동안 대중교통을 이용하던 가족들의 반란으로 인해 몽키에서 3,300밧이나 주고 12시간 짜리 밴을 이용했습니다. 

확실히 차이가 나네여. 좋~다.

새벽에 일어나 맥도날드에서 햄버거를 사다가 아침을 떼우는데 여기선 콘파이를 먹어보라 그렇게 얘기하더만 애들이 지들만 콘파이를 드시고 난 왕따!!!

07:30 방콕을 출발했는데 WOW!!! 넘 멀다. 파타야. 2시간이 걸려서 겨우 "진리의 성전" 도착

오늘 일정의 대부분은 몽키에서 바우처를 미리 준비하고 차량도 미리 준비하고 볼것도 먹을것도 미리 준비해서 그나마 가족들에게 욕을 덜 먹은 날이네요. ㅎㅎ

b9bf672ce59f5d42dbb44df2fb7ce2c5_1494040
여긴 세계 최대의 목조 건축물이라는데 확실히 웅장하고 섬세하고 아름답고 아직은 관광객이 많지 않다(?)는데 사실인지는 모르겠고 우리가 도착했을 때는 사람들이 없어서 넘 조용하고 좋았습니다.

처음 1번 사진처럼 틀을 고민하고 하나하나 조각해가면서 건축물을 지었다니 그 열정이 대단하게 느껴지는 곳인데 바닷가이다보니 계속 보수공사를 해야합니다. 그러니 끝이 없는 공사라고도 합니다.

여기 취직하면 회사가 문닫을 걱정은 안해도 될 듯하네요.

게다가 3번째 사진처럼 목조건물에도 엘리베이터가 있어요. 장애인과 노약자를 위한.

처음엔 작동을 안하는 줄 알았는데 실제 운행이 된다네요.

근데 여기도 많은 사람들이 왔다간 모양입니다. 흔적이 가득하네요.

b9bf672ce59f5d42dbb44df2fb7ce2c5_1494040
b9bf672ce59f5d42dbb44df2fb7ce2c5_1494040
구글맵으로만 보다 현지에 와서 보니 넘 좋습니다. 그래서 첨엔 호텔도 요 옆에다 잡으려 했으니까요.

그나저나 금강산도 식후경이라는데 너무 달리기만 했네요. 배가 넘 고프다.

얼마전 배틀트립에 나왔던 제또에 들려 점심을...

기사분과 함께 점심을 하려 했더만 굳이 혼자 드신다네요.

b656df224542a8928a006ff394f749b5_1493742

이제 배를 채웠으니 또다시 출발!!!

2번째 일정은 황금불상으로 이루어진 산.

왕을 위해 개인 사업가가 만들었다는데 솔직히 무료라 갔어요. 여기선 15분정도 머물렀는데 생각보다 신경이 쓰이네요. 왕이 얼마나 정치를 잘했으면 국민이 자기 돈을 들여 저렇게나 애도를 하까?하는 생각도 들었고. 드뎌 3번째 일정 농눗빌리지.

일일이 개인이 가꿨다는 정원인데 가보면 돈으로 고용해서 돈으로 키웠다는 생각이 가장 크게 들고 정원보다는 코끼리쇼에 집중하고 있다는 생각이 넘 깊이 들어서 맘이 편치는 않았답니다.

만일 시간에 여유가 있게 온다면 정원을 한바퀴 돌아보고 싶은데 그러질 못해서 아쉬움이 많이 남은 곳입니다. 아이들은 무척 좋아합니다.

b9bf672ce59f5d42dbb44df2fb7ce2c5_1494041


아직도 일정이 많이 남았는데 가족들이 모두 지쳐있어서 중간중간 다 패스!!! 애고 바우처 날아갔네.

그래도 어쩔 수 없이 가족의 평화를 위해 통과!!!

끝으로 파타야 뷰 포인트를 올랐습니다. 

아무론 생각없이 갔는데 뷰가 너무 좋아요. 사진을 찍어도 잘나옵니다.

b9bf672ce59f5d42dbb44df2fb7ce2c5_1494041
너무힘들다는 가족들의 요구에 굴복하여 모든 일정을 접고 호텔로 체크 인.

이 호텔은 수영장이 1,2,7층 3곳에 있는데 WOW 방이 10층이라 7층 수영장이 바로 아래에 환타스틱하게 펼쳐져 있네요. 근데 암두 없네!!!  ㅆㅂ

오늘의 파타야가 좋은 건 요기까지입니다.

저녁식사를 위해 간만에 비싼, 맛있는, 양많은을 추구하며 "렝끼"를 갔는데 이런 **, 욕만 하면서 쓰디 쓴 식사를 하고 자그만치 78,000원을 내고 나왔습니다. 원래 "뭄 알러이"를 가려 했는데 가족의 원성과 배고픔을 뒤로 하고 나와서 밤에 다시 돌아다녀야 했습니다. 밥먹으러. 

요기서도 마사지를 하는데 해변쪽은 비싸고 2번째 도로 건너편이 1인당 50밧 정도 쌉니다. 모든 항목들이. 그러니 저렴하게 하고 20밧 팁을 주면 오히려 마사지를 더 잘해줍니다.


간만에 차량을 렌트해서 편안한 하루를 보냈는데 가족들은 내일 험난한 일정을 어떻게 할 지 벌써부터 걱정입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밤은 너무 좋았어요. 

몽키에서 렌트한 차량 기사분 친절해서 더욱 즐거운 하루였네요...

나도 여행후기 쓰러가기!

댓글(2)
  • 초기 2017-11-17 16:41
    진리의 성전...네 진리입니다
  • 휴가로 2017-11-15 09:32
    아.. 진리의 성전은 갈때마다 패스 햇느넫 한번 가볼만 할꺼 같네요
번호 후기 작성자 날짜 조회 좋아요
404337 방콕 짜오프라야 강변에서 보내는 러이끄라통 축제~!!(6) 2017-11-10(금) 94 1
404335 농눅빌리지 오후 투어(5) beginagain 2017-11-09(목) 84 0
404334 10월 베스트 후기 선정 !(4) 몽키-진 2017-11-08(수) 99 0
404333 몽키에서 차량을 렌트하고 바우처를 구입해서 파타야를 행복하게(2) 초기 2017-11-08(수) 77 0
404332 방콕 3박5일(소피텔소)(1) ㄱㅎㅈ 2017-11-06(월) 101 0
404331 파타야 잘다녀왔습니디(0) 해루질 2017-11-05(일) 70 0
404329 두짓 타니 끄라비 호텔에서의 조용한 3박 휴가 다녀온 후기(2) 그친구의태국 2017-10-31(화) 145 0